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재미 대한체육회 ‘콜로라도 지회, 종목별 참가 가능할 수도...?’

지난 달 13일, 콜로라도 체육회(회장 이한원)가 출범한 가운데, 이미 콜로라도 체육회(회장 조기선)가 존재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져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대해, 재미 대한체육회 송민호 사무처장은, “두 단체가 원만히 타협점을 찾아, 스포츠를 통해 동포들의 통합을 이루고자하는 재미 대한체육회의 취지를 잘 살렸으면 한다”고 입장을 전했다.

송 사무처장은 또, “분쟁이 계속 될 경우, 지회를 통하지 않고도 종목별로 체전에 참가가 가능”하다고 말해,  이번 분쟁이 콜로라도 지역 스포츠 선수들의 전국체전 참가 등에는 큰 문제가 되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




K-News Denver
 
 
director@knewsdenver.com
[Copyright © knewsdenver.com]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이재용 내과, 영주권 신체검사 ‘실수 투성이’

콜로라도 덴버에서 영주권 신체검사를 하고 있는 ‘이재용 내과’의 검사 결과 및 서류(I-693)가 실수 투성이인 것으로 확인됐다.
정보통에 따르면, 이재용 내과에서 영주권 신체검사를 받은 영주권 신청자가, 병원 측의 실수로 병원을 재방문 했고, 이어 재발급 받은 I-693을 이민국에 제출했으나, I-693의 미비로 인해 서류 보완 통보 서신을 받았다고 알려졌다.
한 변호사에 따르면, I-693은 영주권 신청자 및 변호사가 작성할 수 없고, 오직 권한이 있는 의사만이 작성할 수 있는 서류로, 의사가 직접 작성해 봉인해야 하므로, 의사와 이민국 직원 외에는 볼 수 없다.
한편 이재용 내과는 이 사건과 관련해 현재 아무런 입장을 밝히고 있지 않다.






K-News Denver
director@knewsdenver.com
[Copyright © knewsdenver.com]

[Photo] 2019 Colorado Anime Festival - 13th Edition

<2019 Colorado Anime Festival>












knews.denver@gmail.com ​ ​ [Copyright © k-news den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